서귀포 기도원 화재 1명 숨지고 2명 부상
석유난로 취급 부주의 추정.. 정확한 화재경위 조사중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입력 : 2022. 12. 06(화) 08:54
[한라일보] 서귀포시지역 기도원에서 화재가 발생, 1명이 숨졌다.

6일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5일 오전 7시43분 서귀포시 상효동의 한 기도원에서 화재가 발생, 30여분만에 진화됐다.

하지만 이 불로 40대로 추정되는 1명이 숨지고 60대 2명이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또 조립식건물인 기도원 66㎡가 전소되며 3100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석유난로 취급 부주의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중이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9035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