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승리 ‘멀티 골’ 수원FC 김현 K리그1 27라운드 MVP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입력 : 2022. 08. 10(수) 09:24
[한라일보] 한국프로축구연맹(K리그)은 김현(수원FC)이 ‘하나원큐 K리그1 2022’ 27라운드 MVP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김현은 지난 6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삼성과의 경기에서 멀티 골을 기록하며 팀의 4-2 승리를 이끌었다.

김현은 전반 13분 박민규가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헤더로 마무리하며 선제 골을 넣었다. 이어 김현은 후반 23분 이승우의 패스를 받아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추가 골을 넣었다. 이날 김현은 시즌 6, 7호 골을 연달아 터뜨리며 활약했다.

양 팀이 총 6골을 주고받은 이날 경기는 27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고, 김현의 멀티 골과 정재용, 라스의 연속 골로 총 4골을 터뜨린 수원FC는 27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이름을 올렸다.



K리그2 31라운드 MVP는 아코스티(FC안양)에게 돌아갔다.

아코스티는 지난 8일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경남FC와의 경기에서 경기 종료 직전 극적인 결승 골을 터뜨리며 팀의 3-2 승리에 기여했다.

이날 경기는 안양이 김동진의 선제 골과 상대 자책 골로 앞서갔다. 하지만 경남 티아고와 김영찬이 연속 골을 넣으며 동점이 됐고, 다시 경기 종료 직전 안양 아코스티가 결승 골을 넣으며 안양이 재역전승을 거뒀다. 경기 종료까지 손에 땀을 쥐게 했던 양 팀의 경기는 31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다.

31라운드 베스트 팀은 대전하나시티즌이다. 대전은 지난 7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부산아이파크와 경기에서 카이저, 김인균, 공민현이 연속 골을 기록하며 3-0 완승을 거뒀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721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스포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