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여고에서 글로벌다문화축제가 열렸다는데…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입력 : 2021. 10. 24(일) 10:34
삼성여자고등학교(교장 정규필)은 지난 23일 서귀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가족들을 학교로 초청해 2021삼성여자고등학교 글로벌다문화축제를 개최했다.

삼성여자고등학교는 2021 국제화교과특성화학교, 유네스코학교로 선정돼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센터가족의 캄보디아, 중국, 일본 모국어 인사말과 중국 독무를 비롯 ▷센터 봉사단의 손마사지 부스 운영 ▷학생들의 영어, 일본어, 중국어 인사말 ▷페임 동아리의 댄스 공연 ▷헤세드 다문화이해반 베트남 챌린지 댄스 공연 ▷동화책 읽어주기 ▷페이스 페인팅 부스운영 ▷레트로 게임기 부스운영 ▷과학 키트 부스운영 등을 통해 함께 배우고 성장하는 축제의 장이 됐다.



정규필 교장은 "전교생이 다 함께 모여, 학부모님과 지역주민들을 초대해 우리학교 전부를 무대삼아 축제를 이끌어 갈 수 있는 날이 빨리 오기를 바라며, 코로나 위기 상황 속에서도 작지만 알찬 축제를 준비했다"면서 "이번 행사로 모두가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체임을 인식하고 다같이 행복하고, 신나는 하루하루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교육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