곶자왈공유화재단 제8대 이사장에 김범훈 선출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입력 : 2021. 06. 23(수) 15:10
신임 김범훈 곶자왈공유화재단 이사장.
김범훈 Geo-Jeju 연구소 소장(곶자왈공유화 재단 전 상임이사)이 제8대 곶자왈공유화재단 이사장으로 선출됐다. 재단은 지난 21일 이사회를 열고 김범훈 이사장 선출과 함께 송관필 제주생물자원(주)대표를 상임이사에 선임했다. 임기는 2021년 6월 20일부터 2024년 6월 19일까지 3년이다.

또 재단 부설 곶자왈 연구소 소장에는 7월 2일자로 고기원 (전)제주개발공사 물산업연구센터장이 임명됐다.

신임 김범훈 이사장은 "지난 2년 재단 상임이사로서의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언론계 및 민·관·정 각계와 소통하며, 곶자왈공유화재단을 '삶이 아름다운 곶자왈 동반자'로 새롭게 일신시키고, 곶자왈공유화운동의 확산에 더욱 기여하고자 한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핫피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