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활동 나선 모터보트 전복… 승선원 3명 구조
제주해경 A호 제주항까지 예인 해양오염 없어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입력 : 2022. 08. 15(월) 15:03
제주해경 구조대가 지난 14일 제주항 인근 해상에서 침수 중이던 모터보트 A호에서 승선원에 대한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제공
[한라일보] 바다에서 레저활동에 나선 모터보트가 침수돼 3명이 해경에 구조됐다.

15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4일 낮 12시46분쯤 제주항 북쪽 1.2㎞ 해상에서 너울성 파도가 선수 쪽으로 들어와 침수되고 있다는 A호(0.85t·승선원 3명)의 구조 신고가 접수됐다.

해경은 제주파출소 연안구조정과 구조대를 급파해 10분 뒤인 낮 12시 56분쯤 현장에 도착, 침수 중이던 A호를 발견하고 승선원 3명을 즉시 구조했다.

해경은 A호에 대한 배수 작업을 실시했지만 계속된 침수로 오후 1시6분쯤 결국 전복됐다.

해경은 리프트백 2개를 설치해 부력을 유지한 뒤 예인을 실시, 제주항 푼툰계류장에 계류했으며 다행히 해양오염 피해는 없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여름철 모터보트를 이용해 낚시를 즐기는 레저객이 증가하면서 안전사고 위험성이 대두되고 있다"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출항 전 연료유, 배터리 등 자체 점검을 반드시 시행하고 구명조끼를 반드시 착용한 뒤 안전한 레저활동을 즐기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524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사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