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차밭 차광망 씌우기 작업
강희만 기자 photo@ihalla.com입력 : 2021. 06. 11(금) 00:00
어느새 여름이다. 한낯의 햇볕도 시나브로 뜨거워진다. 햇볕을 가릴 수 있는 조그만 그늘막도 그 어느 때보다 반갑기 그지없다. 10일 서귀포시 안덕면 서광리 오설록 녹차밭에서 직원들이 녹차나무에 차광망 씌우기 작업을 하고 있다. 강희만기자
포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