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거리 기대주' 서귀포시청 신용민 시즌 3관왕 등극
입력 : 2024. 05. 23(목) 13:19수정 : 2024. 05. 23(목) 17:49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제28회 나주 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 남자 5000m 우승
남자 포환던지기 장종혁, 110mH 김대희 동메달 획득
서귀포시청 신용민.
[한라일보] 한국육상 장거리 기대주로 떠오른 신용민(서귀포시청)이 금메달을 추가하며 올 시즌 3관왕에 올랐다.

신용민은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전라남도 나주시 나주에서 열린 제28회 나주 KTFL 전국실업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5000m에 출전해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올 시즌 세 번째 금메달을 따냈다.

신용민은 14분31초28를 기록하며 2위 김학수(문경시청, 14분39초41)와 3위 박종학(한전, 14분46초38)를 여유있게 제쳤다.

건국대를 졸업한 후 올해 서귀포시청에 입단한 신용민은 지난 3월 열린 2024서울마라톤대회에서 국내부 3위를 기록한데 이어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경북 예천에서 열린 제52회 KBS배 전국육상경기대회 5000m와 1만m에서 우승하며 국내 중장거리 기대주로 주목받고 있다.

팀 동료인 장종혁은 남자 포환던지기에서 17m61를 기록하며 선전했지만 정일우(17m90), 이상명(17m67)에 밀려 아쉽게 동메달을 따내는데 만족해야 했다.

이와함께 남자 110mH에 출전한 김대희(제주시청)은 14초37의 기록으로 김경태(14.05), 손우승(14.31)에 이어 역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기사제보
▷카카오톡 : '한라일보' 또는 '한라일보 뉴스'를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 064-750-2200 ▷문자 : 010-3337-2531 ▷이메일 : hl@ihalla.com
▶한라일보 다음채널 구독 바로가기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2900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스포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