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 당분간 대체로 맑고 포근.. 금요일 다시 추위
입력 : 2023. 11. 20(월) 08:36수정 : 2023. 11. 21(화) 08:46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평년기온 회복 낮 최고기온 20℃ 안팎.. 일교차 커 건강관리 주의
늦가을 새별오름의 억새. 한라일보DB
[한라일보] 땅이 얼기 시작한다는 소설(22일)을 앞둔 제주지방은 당분간 대체로 맑은 날씨 속에 기온도 올라 포근하겠다.

20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제주지방은 이날부터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온도 올라 평년기온을 웃돌겠다. 20일 낮 최고기온은 14~19℃가 되겠고 21일 아침 최저기온은 7~11℃, 낮 최고기온은 18~20℃까지 오르겠다. 22일 낮 최고기온도 20~21℃로 예상돼 포근하겠다.

하지만 중산간을 비롯한 일부 지역은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 내외로 크게 날 것으로 보여 건강관리에 주의해야 한다.

야간에 기온이 떨어지는 중산간지역 도로의 경우 결빙현상이 나타날 수 있는 만큼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맑고 포근한 날씨는 오는 23일까지 계속될 것으로 보이며 24일에는 다시 추위가 찾아와 눈 또는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다가오는 주말에는 낮 최고기온도 10℃ 안팎으로 다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699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