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가주택 잠자던 일가족 일산화탄소 중독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0. 10. 26(월) 10:49
1층 식당에서 발생한 연탄가스가 2층까지 올라가 일가족 4명이 일산화탄소에 중독되고 사고가 발생했다.

26일 오전 7시 28분께 제주시 노형동의 3층짜리 상가주택 2층에서 잠을 자던 A(44·남)씨와 B(44·여)씨 부부 등 일가족 4명이 두통과 어지러움을 호소하며 119구급대에 도움을 요청했다.'

A씨 등 4명은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다행히 이들 모두 생명에는 큰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개업 예정인 1층 식당에서 전날 테이블마다 연탄을 시범적으로 켜놓으면서 발생한 일산화탄소가 밖으로 빠져나가지 못하고 2층까지 올라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