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분양시장 풀릴까"… 제주 '긍정 분위기' 전환
입력 : 2023. 12. 07(목) 12:58수정 : 2023. 12. 09(토) 17:01
현영종 기자 yjhyeon@ihalla.com
주택산업연구원 12월 전국 아파트분양전망지수 조사 결과
전국 평균 61.5로 넉달째 하락… 전국에서 제주만 유일 상승
제주시 신시가지 전경. 한라일보DB
[한라일보] 아파트 분양을 긍정적으로 전망하는 제주지역 주택사업자 비율이 소폭 증가했다. 분양전망이 긍정 분위기로 돌아선 곳은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제주가 유일하다.

주택산업연구원이 7일 발표한 '12월 전국 아파트분양전망지수'는 61.5로, 지난 2월(71.1) 이후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1월에 비해서도 8.9p 하락하며 넉달 연속 하락세를 기록했다.

아파트분양전망지수는 공급자 입장에서 분양 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이다. 100이하면 주택사업자들 사이에서 분양경기에 대한 긍정적 전망보다 부정적 전망이 많다는 의미다. 100이상이면 그 반대이다. 주택산업연구원은 전국 건설업체 500여곳을 대상으로 매달 분양시장 전망에 대해 설문조사하고 있다.

수도권은 78.5로, 지난 달에 비해 13.3p 하락했다. 서울은 2.0p(92.5→90.5), 인천은 12.4p(85.7→73.3), 경기는 25.4p(97.2→71.8) 하락하며 지난 8월 이후 넉달째 전망지수가 기준선(100)을 밑돌았다.

지방광역시는 63.7로, 지난 달에 비해 13.4p 하락했다. 모든 광역시에서 두달 연속 아파트분양전망지수가 하락했다.

지방에선 제주를 제외한 모든 시·도의 아파트분양전망지수가 하락했다. 제주는 55.6으로, 지난 달에 비해 8.9p 상승했다.

제주지역 아파트분양전망지수는 지난해 11월 53.3으로 하락한 후 지난 4월(87.5)까지 상승세를 이어 왔다. 하지만 지난 7월 80.0, 9월 64.7, 10월 63.2에 이어 11엔 46.7로 하락했다.

대부분 지역에서 아파트분양전망지수가 하락한 것은 계속되는 고금리와 분양가상승에 이어 부동산 시장의 불확실성까지 가세하면서 건설사·수분양자 모두 소극적 자세로 돌아섰기 대문으로 풀이된다.

분양가격 전망지수는 106.2로, 지난 달에 비해 0.5p 하락했다. 분양물량 전망지수는 75.8로, 지난 달에 비해 20.8p 하락했다. 미분양물량 전망지수는 95.5로, 지난 달보다 1.2p 하락했다.
관련기사
제주시권 잇단 대규모 아파트 분양 문제없나
10월 제주 아파트 입주율 오르고 입주전망지수도 상승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3 개)
이         름
이   메   일
533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도민 12-09 06:22삭제
축하..
● 윤석렬 정부공약, 1기 신도시 특별법,국회 통과
ㅡ 안전진단 면제,
ㅡ종상향 통해 용적률 확대
( 1종일반주거지역을 2종지역,,,2종을 3종 또는 준주거지역으로 종상향)

● 제주시 "동서 균형 발전차원"에서 "일도지구를 단독주택 포함.전지역"을 아파트로 하고. 평당 1,5천만원 미만.10,000 세대를 공급하여 아파트값을 50% 이상 하락시켜라
ㅡ일도지구.현행,,용적률 100% 에서
200~500% 적용.
ㅡ"제주형 자급도시"로 4개지역으로 재구획.
재개발.재배치
도민 12-08 14:17삭제
다른 곳 평균이 61.5인데 [제주는 55.6으로, 지난 달에 비해 8.9p 상승했다.] 평균 이하도 못 온것을 가지고 긍정분위기??? 웃기다 웃겨
도민 12-08 00:17삭제
제주지역
미분양 아파트,빌라가 2,523채는 20호이상에 통계숫자에 불과하다
20호미만까지 합하면
,,실제는 3배 곱하면 미분양 8,000여채 이상이 정답입니다

,,첨단 120여채..화북 300여채 ,,하귀100채 고급아파트 미분양,분양 대기중이다
ㅡ줍줍으로 매각공고 안하고,,실거래가로 불법 매도한다@@@

,,연말까지 제주미분양 최소 10,000채가 넘어간다
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