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라기 전국중학교 축구대회 2월 막 오른다
오는 2월14~25일 제주종합경기장 주경기장 등서
제주 6개 팀 등 11개 시도 32개팀 참가 확정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입력 : 2022. 01. 13(목) 15:49
탐라기 전국중학축구대회.
다음달 차세대 축구꿈나무들이 왕중왕을 가리는 '제23회 탐라기전국중학교축구대회'의 막이 오른다. 올해는 코로나19로 무관중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제주시체육회는 오는 2월 14일부터 25일까지 12일간 제주에서 개최되는 탐라기전국중학교축구대회에 지난해 우승팀인 경기일산아리 U-15와 제주 6팀 비롯한 11개 시도 32개팀 참가가 확정됐다고 13일 밝혔다.

 경기지역에서 9개팀을 비롯해 경남 4팀, 서울 3팀, 부산·인천·전남 각 2팀, 울산·광주·경북·강원 각 1팀이 출전한다.

 시체육회에 따르면 이번 대회 참가 신청은 종전 24개팀에서 32개 팀으로 확대해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선착순 신청을 받을 예정이었는데, 12일 대한축구협회 참가신청 사이트 오픈 1분만에 신청이 완료됐다.

 제주종합경기장 주경기장 외 5곳에서 치러질 이번 대회는 4개팀 8개조로 편성해 풀리그 후 1·2위 16강 토너먼트로 진행된다. 대진표는 오는 26일 확정된다.

 한편 탐라기전국중학교축구대회는 제주시와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제주시체육회와 제주도축구협회가 주관하고 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44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스포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