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화북2동 기와5길 확·포장 착공
입력 : 2024. 02. 12(월) 11:31
백금탁기자 haru@ihalla.com
20억 투입 도로 폭 8m·길이 550m 규모
[한라일보] 제주시가 도로 폭이 좁은 반면 교통량 증가로 교통 불편을 야기하고 있는 화북2동 소재 기와5길에 대한 확·포장 사업에 나선다.

12일 시에 따르면 기와5길은 그동안 도로가 굽은 선형으로 시야 확보의 어려움으로 사고 발생 위험이 높다. 또한 황사평 지역 유입인구가 늘며 교통량 또한 증가하면서 도로 확·포장 사업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시는 이러한 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사업비 20억원(보상비 11, 공사비 9)을 투입해 최근까지 토지보상 협의(90%) 원활하게 진행됨에 따라 2월 중 공사를 착공, 연내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사업 내용은 현재 연북로(화북2동 5344-24번지)와 오는 7월 발주 예정인 중로1-1-11호선(화북2동 5477-5번지)을 연결함으로써, 총연장 550m의 도로에 대해 도로폭을 기존 4m에서 8m로 넓혀 원활한 소통은 물론 사고예방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교통 불편과 사고위험이 높은 시도 및 농어촌도로 노선 확·포장 사업을 신속하게 완료해 시민 불편을 조기에 해소하고 교통사고 예방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2449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제주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