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귀포해경 '연안 안전지킴이' 모집
입력 : 2023. 03. 17(금) 13:20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
위험구역 시설물 점검·순찰 지도
20일부터 내달 7일까지 원서 접수
안전관리 시설물을 점검하고 있는 연안 안전지킴이. 서귀포해양경찰서 제공
[한라일보] 해양경찰과 협업해 제주 연안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할 연안 안전지킴이 16명을 선발한다.

제주해양경찰서와 서귀포해양경찰서는 관내 연안 위험구역에서 활동할 '연안 안전지킴이'를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연안 안전지킴이는'연안 사고 예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역주민으로서 연안해역의 특성을 잘 아는 사람 등을 연안 안전지킴이로 위촉해 연안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시설물 점검 및 순찰 지도업무를 보조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제주해양경찰서는 5월 5일부터 10월 31일까지 약 6개월간 김녕·용담·고내·용수 일대 연안해역 위험구역 4개소에서 각 2인 1조로 총 8명을 배치할 예정이며, 서귀포해양경찰서 역시 같은 기간 종달 해안·위미항·법환해녀체험장~서건도·모슬포항 4개소에 각 2인 1조로 총 8명을 배치한다.

연안안전지킴이는 매월 15일(평일 11일·주말 4일)에 걸쳐 안전관리 수요가 집중되는 시간대에 3~4시간씩 예방 순찰 및 안전계도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모집 접수 기간은 오는 20일부터 4월 7일까지 19일간이며 서류심사, 체력검사, 면접을 통해 선발한다. 자세한 모집 안내는 각 해양경찰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지역 연안특성을 잘 아는 지킴이의 활약이 중요한 만큼 연안 사고 예방에 관심과 열의가 있는 도민분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632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사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