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성철 후보 "이승아 후보 측 폭력 주장 허위… 맞대응할 것"
이 후보 측 기자회견에 반박 자료 발표하고 대응 입장 표명
"이 후보 선거운동원들 백성철 후보 현수막 막고 선거운동"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입력 : 2022. 05. 29(일) 17:24
지난 28일 국민의힘 백성철 후보의 선거 현수막을 막고 선거운동을 펼치고 있는 이승아 후보 측 운동원들. 백성철 후보 캠프 제공
백성철 제주도의원 후보(국민의힘·제주시 오라동 선거구)는 29일 "이승아 후보 기자회견에서 선거운동원들에게 폭력이 있었다는 주장은 사실과 전혀 무관하다"며 "허위 사실 유포로 맞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백성철 후보 측은 "사전투표일이었던 28일과 29일 오전 이승아 후보 측 선거운동원들이 백성철 후보의 선거 현수막을 막아서고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는 제보가 빗발쳤다"며 "제주시 종합운동장 인근 현장을 확인해 자리를 이동해 달라고 하니 '우리는 돈 받고 하는 알바라 자리를 고수해야 한다'며 자리를 이동하지 않았고 선거운동원 팀장도 찾을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백성철 후보 측은 "절대 폭력과 욕설은 없었다"며 "이승아 후보 측 기자회견에서 제주도 국회의원들까지 참여해 사실과 무관한 내용을 발표하며 상대 후보를 비하하고 고소·고발한다는 것에 대해 국민의힘 제주도당과 협의해 맞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2 개)
이         름
이   메   일
1292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평화 05-29 23:53삭제
선거철이면 꼭 이렇게 실망시킬겁니까?
선거운동 정정당당하게 합시다!!
이승아 치사하다 05-29 18:17삭제
이승아후보 내가 저럴 줄 알았네
치사하게
정정당당 싸워라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