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도 지방선거 출마자 개별선거운동 금지
문자발송 명함배부 현수막 등 대상.. 민주당 예비후보 등록 대선 이후로
위영석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2. 01. 25(화) 17:34
더불어민주당에 이어 국민의힘도 지방선거 출마자에 대해 개별선거운동 금지를 요청하고 나섰다.

 국민의힘 제주도당(위원장 직무대행 허향진)은 대통령선거에 집중하기 위해 대선이 끝나는 오는 3월 9일까지 현재 당협위원장의 지방선거 출마 선언과 개별선거운동을 금지하기로 했다.

 이 같은 방침은 중앙당의 협조 요청에 따른 것이라고 제주도당은 설명했다.

 제주도당은 지방선거 출마 예정자 역시 대선 선거운동에 매진하기 위해 예비후보 자격의 문자발송과 명함 배부, 사무실 개인 현수막 걸기 등 개별선거운동을 금지하도록 했다.

 더불어민주당도 지난 18일 최고위원회에서 6월 자당 지방선거 출마자들의 예비후보 등록을 3·9 대선 이후에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다음달 1일부터 지방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선거운동을 할 수 있으나 이를 뒤로 미루고 대선에 주력한다는 차원이다.

 민주당은 이와함께 공천룰과 세부사항도 대선 이후에 확정하기로 했다. 공직후보자 검증위도 대선 이후에 가동하고 공천에 대선 기여도를 반영하기로 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7480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