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1. 10. 17(일) 14:53
미국 항공우주국(NASA)의 소행성 탐사선 '루시'(Lucy)를 탑재한 아틀라스 5호 로켓이 16일(현지시간) 플로리다주 케이프 커내버럴 우주군기지 제41우주발사장에서 이륙하고 있다. 12년간의 대장정에 오른 루시호는 2025년 4월 화성과 목성 사이 소행성대에 있는 소행성을 근접해 지나가며 첫 임무를 수행한 뒤 2027년 8월부터 목성과 같은 궤도를 돌고 있는 트로이군(群) 소행성 7곳을 인류 최초로 탐사하게 된다.
포토슬라이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