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적십자여성봉사특별자문위 선물 전달
입력 : 2023. 11. 30(목) 00:00
오소범 기자 sobom@ihalla.com
제주적십자여성봉사특별자문위원회(위원장 강현숙)는 지난 28일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정태근)에게 '연말 이웃 돕기 2023 사랑의 선물' 70개를 전달했다.

이번 사랑의 선물은 대한적십자사 본사 여성봉사특별자문위원회의 후원으로 마련됐으며, 생활안정을 위한 식료품과 각종 물품(넥웨어, 커피믹스, 허브향 캔디, 참치캔, 꽁치 통조림, 깻잎 통조림, 도시락 김, 수건 주머니, 상품권)으로 구성됐다.

강현숙 위원장은 "약소한 물품이지만 연말을 맞이해 추위로 언 마음을 달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웃들이 살기 좋은 제주를 위하는 좋은 마음이 잘 전달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에너지공사·제주은행 동복리 물품 지원


제주에너지공사(사장 김호민)와 제주은행(은행장 박우혁)은 지난 24일 동복리 마을주민 30가구에 겨울철 지원 물품을 전달했다.

이번 사업은 수요자 중심의 사회공헌활동을 위해 공사가 운영 중인 발전단지 주변 마을에 사전 수요조사를 통해 선정됐으며, 동복리 마을 취약계층에 필요한 겨울철 물품으로 전달됐다.

제주에너지공사 경영지원부 이승재 부장은 "지속적으로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제주은행 문종일 봉사단장도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나눔의 가치 확산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온새미들 봉사단 사랑의 제빵봉사


제주에너지공사(사장 김호민) 사내 직원들로 이뤄진'온새미들 봉사단'은 지난 24일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정태근)와 '사랑의 제빵봉사'를 전개했다. 이날 만든 빵은 도내 사회복지시설인 아라종합사회복지관의 아동 및 어르신들에게 전달했다.

문수정 에너지공사 사회공헌 담당자는 "빵을 전달받은 이웃들에게 우리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 또한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라신협 사랑의 겨울용 이불 나눔


사라신협(이사장 임남실)은 지난 22일 지역 내 어르신 20여 명을 대상으로 200만원 상당의 겨울용 이불을 전달하며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나눔활동을 전개했다.

이번 나눔활동은 전국 신협 및 임직원의 기부로 운영되는 신협사회공헌재단에서 10월 14일부터 한 달간 진행되는 '온세상 나눔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33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사람과사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