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6.25 때 950명 전쟁 고아를 구한 미국 공군 故 딘 헤스 대령 6주기 추모식
박세인 기자 xein@ihalla.com입력 : 2021. 04. 04(일) 19:12


대한민국 공군(이성용 공군 참모총장)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문대림 JDC 이사장)는 31일 오전 제주항공우주박물관 故 딘 헤스 대령 공적기념비 앞에서 ‘제6주기 故 딘 헤스 대령 추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추념식은 이성용 공군 참모총장, 문대림 JDC 이사장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했다.

2015년 故 딘 헤스 대령이 세상을 떠난 이후 2016년부터 1주기 추모식을 공군에서 초상화 제막식으로 엄수한 이래 2017년 제주항공우주박물관 야외전시장 內 공적기념비를 건립하면서 올해로 6주기를 맞았다.

공적기념비는 2017년 현충시설로 지정되어 공군과 JDC가 공동으로 관리하고 있다.

故 딘 헤스 대령은 대한민국 공군 창설의 주역이자 6.25 전쟁 당시 1년간 260여 회 전투 출격했으며 1.4후퇴 당시 김포 비행장에서 15대의 수송기들을 공수해 전쟁고아 950명과 80명의 고아원 직원들을 제주도로 후송했다.

문영호 JDC 제주항공우주박물관장은 “故 딘 헤스 대령은 대한민국 국민을 구한 인도주의적 측면에서 더욱 기억되고 현양돼야 할 필요가 있는데 소규모 행사로 개최되고 있는 상황이 아쉽다”며 “향후 제주도민 나아가 우리 국민들이 함께 추모할 수 있는 행사로 거듭나게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라TV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