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마당] 자연스럽게 숲 걷기를 해보자
입력 : 2023. 05. 15(월) 00:00
김채현 기자 hakch@ihalla.com
이제 더워지는 시기가 다가오고, 숲으로 가는 계절이 다가왔다. 기본적으로 사람들이 왜 숲을 찾는가. 사람들이 숲을 찾는 이유는 가지각색이지만 일상의 스트레스 회복과 자기의 건강을 위해가 이유일 것이다.

우리 주변에서 보면 많은 사람들이 실제 숲을 다니며 건강이 좋아졌다는 이야기를 듣곤 하는데 어떻게 숲은 사람들을 건강하게 할까?

먼저 가장 기초적인 답은 숲에 가면 육체적 활동을 하게 한다는 것이다. 현대인들의 많은 병은 육체적 활동이 부족해서 생긴다는 의학발표를 들은 적이 있다.

숲은 지형적으로 오르막과 내리막, 그리고 다양한 지형으로 이뤄져 있어 자연스럽게 운동 효과를 낼 수 있다. 숲의 다양한 지형은 다양한 운동 효과를 유발한다. 예컨대 숲에서 걷거나 등산할 때 어느 곳은 평탄한 지형, 어느 곳은 경사 져 있다. 이런 지형에 따라 사람들은 때로는 강하게 또는 약하게 몸을 움직여야 한다. 이러한 움직임은 자연스럽게 다양한 운동 효과를 얻게 한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숲을 걷는 사람은 자신의 몸 상태를 고려해 본인에 맞는 장소와 거리를 선택해 걸어야 한다. 그날 자신에 맞는 장소와 거리를 미리 정하고, 2인 이상 동행해 숲 걷기를 권장한다. <송적홍 제주시 절물생태관리소장>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02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오피니언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