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기념일을 축하합니다] 4월 10일~16일
입력 : 2023. 04. 10(월) 00:00수정 : 2023. 04. 10(월) 18:40
박소정 기자 cosorong@ihalla.com
"가업승계 기업·백년가게 인증"

▶진미명가식당=11일 창립 40주년을 맞는 진미명가식당(대표 강창건·사진·강병석)은 다양한 조리법을 특허로 내는 등 최고의 요리를 선보이기 위해 주력하고 있다.

강창건 대표는 2006년 이탈리아 세계슬로푸드대회에서 세계 100인의 셰프에 선정된데 이어 2019년 12월 제주도 선정 향토음식장인에서 생선회류(다금바리 생선회) 부문 1호로 이름을 올렸다. 또 2021년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한 소상공인기능경진대회에서 소상공인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 곳은 제주도 가업승계기업이자 백년가게로 인증받았다. ☎ 794-3639.



"3대째 가업 이어 고품질가구 제작"

▶국제금고=오는 12일 창립 64주년을 맞는 국제금고(대표 고정욱·사진)는 도내 최초 철제 캐비닛·금고 취급점으로, 1959년부터 3대에 걸쳐 60년 이상 이어져 온 가업을 승계해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사무 가구와 실험기구 가구, 철제 가구, 은행용·가정용 금고 등을 취급하고 있으며 도내 각종 관공서를 비롯해 은행, 연구소 등에 맞춤형 가구와 금고를 제작·납품하고 있다.

고정욱 대표는 "고품질 제품에 대한 원가 절감을 높이면서 고객 이익 극대화에 기여하는 한편 최상의 제품을 납품하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 758-3311.



"서민 대표 금융기관 역할 최선"

▶산남새마을금고=오는 13일 창립 44주년을 맞는 산남새마을금고(이사장 박성길·사진)는 2013년부터 경영평가에서 '최우수금고' 자리를 지키며 회원들의 든든한 신뢰를 바탕으로 도내 대표 서민 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다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저소득 근로자와 자영업자에게 맞춤 대출을 제공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여러 환원사업을 통해 사회복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박성길 이사장은 "금고의 경영 이념인 배려·소통·혁신을 기반으로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회원들의 보약같은 친구가 되겠다"고 말했다. ☎ 763-8585.



"APC 적극 활용 농가소득 향상"

▶애월농협=오는 13일 창립 51주년을 맞는 애월농협(조합장 김병수·사진)은 도내 채소류 최대 주산지에 위치한 금융기관으로서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를 적극 활용해 농산물 출하를 확대하는 등 농업인 편익과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역사회 환원을 위한 어려운 이웃 돕기를 해마다 시행하고 있으며, 농업인 조합원의 복지 향상에도 힘쓰고 있다.

김병수 조합장은 "행불무득을 가슴에 새기고 우보만리처럼 농협과 조합원의 발전을 위해 우직한 끈기로 만리를 걸어가겠다"고 말했다. ☎ 799-0081.



"고품질 골재 공급으로 지역 발전"

▶(주)요석산업=오는 14일 창립 17주년을 맞는 (주)요석산업(회장 고승암·사진)은 산업용 필수 자재인 골재를 생산해 각종 건설현장에 공급하고 있다. 특히 현장 부지를 재단장해 환경 피해 최소화에 힘쓰고 있으며 제주 서부권을 휴양 힐링 지역명소로 발전시켜 나가는 등 100년 기업의 토대를 구축하고 있다.

고승암 회장은 "고품질의 골재 생산과 공급에 앞장서는 등 제주 발전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기업이 되겠다"며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799-2118.



"세계화 향한 그린에너지 리더기업 도약"

▶(주)이투지=오는 16일 창립 19주년을 맞는 (주)이투지(대표이사 송기택·사진)는 2004년 설립된 이래 끊임없는 연구개발(R&D)을 통해 도내 신재생에너지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기업이다. 세계화를 향한 그린에너지 리더기업의 도약을 위해 지난해 18년간 유지해오던 '(주)대은'이라는 사명을 '(주)이투지(Energy to Z)'로 변경했다.

특히 분산에너지특구 지정을 준비중인 제주도 특성에 맞게 태양광발전장치 및 건물일체형태양광발전장치(BIPV), 에너지저장장치(ESS) 분야에서 우수 품질의 제품 및 최상의 운영관리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 748-8446.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90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祝 창립기념일을 축하합니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