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형 배달앱 '먹깨비'운영 한 달.. 2억여 원 매출
입력 : 2023. 01. 02(월) 15:29
강다혜기자 dhkang@ihalla.com
12월 시범운영 가맹점 1900개소·누적 주문 건수 9900여 건
[한라일보] 제주특별자치도는 민관협력형 배달앱 '먹깨비' 시범운영 결과 한 달 동안 9900여 건의 누적 주문과 함께 2억2000만 원의 매출을 올렸다고 2일 밝혔다.

제주형 배달앱 먹깨비는 지난해 12월 1일부터 시범운영이 시작됐다. 서비스 시작 후 현재까지 가맹점은 1900개소로 집계됐다.

서비스 시작 후 할인이벤트가 진행되면서 지난 16일부터는 하루 1000만 원 이상의 매출 효과를 거뒀다고 제주도는 설명했다.

다만 제주도는 할인이벤트가 종료된 12월 25일 이후에는 1일 매출이 300만 원대로 내려가,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지속적인 홍보와 할인이벤트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도는 이달 지속적인 이용률 제고를 위해 첫 주문고객 할인을 비롯해 포장할인, 주말 저녁시간대 한정 타임 쿠폰을 발행할 계획이며 2000원 상당의 지류 할인쿠폰도 6월 말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설·추석 연휴기간, 어버이날, 어린이날 등 특정일에 맞춘 선착순 할인쿠폰 제공 이벤트도 병행한다.

특히 오는 5일부터 지역화폐 '탐나는전' 결제 연계를 통해 먹깨비에서 탐나는전으로 결제 시 연중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소비자들은 할인쿠폰과 연계해 사용하면 더 큰 할인을 누릴 수 있다.

한편 먹깨비는 플레이스토어 및 앱스토어에서 설치할 수 있다.
관련기사
'12월1일 오픈' 공공배달앱 '먹깨비' 파워 얼마나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9451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