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제주지방 28일 강풍 동반 최고 70㎜ 많은 비
시간당 20~30㎜ 쏟아지는 지역도 있을 듯
기온은 24℃까지 올라 포근..1일부터 추위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입력 : 2022. 11. 27(일) 08:54
비 내리는 제주.
[한라일보] 11월 마지주막 시작과 함께 제주지방에 겨울을 재촉하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27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제주지방은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28일 새벽부터 비가 시작돼 29일 오후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28일 하루 예상강수량은 20~70㎜정도다.

특히 비가 내리는 지역을 중심으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 치는 곳이 있겠고 28일 오후부터 29일 새벽사이에는 시간당 20~30㎜의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육상과 해상 모두에서 순간풍속 15m/s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시설물 관리나 해상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28일 오후부터는 강한 바람과 높은 물결로 항공기와 여객선 모두 지연되거나 결항할 수도 있어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해야 한다.

비가 내리는 동안 최고 24℃까지 올라갔던 기온은 비가 그친 후 찬 공기 영향으로 급격하게 추워지겠다.

27일 낮 최고기온은 19~20℃가 되겠고 28일 아침 최저기온은 16~18℃, 낮 최고기온은 22~24℃까지 오르겠다. 평년보다 8℃ 이상 높은 기온이다.

30일부터는 급격히 추워지면서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 이번 비는 1일까지 이어지다 2일 오후부터 맑아질 것으로 보이며 1일 아침 기온은 4~5℃에 머물고 낮 기온도 8~10℃로 춥겠다. 한라산에는 영하로 떨어지며 첫눈이 내려 쌓일 가능성이 있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다음주 초 추위가 찾아온 후 주말쯤 다시 낮 최고기온 16℃안팎으로 회복되며 쌀쌀한 날씨가 누그러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297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