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울땐 나무그늘이 최고
이상국 기자 muju0854@ihalla.com입력 : 2022. 08. 08(월) 00:00
7일 제주시 애월읍 어음리 마을 주민들이 무더위를 피해 나무 그늘에서 담소를 나누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이상국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263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포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