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신규 채용 기업에 월 20만 원 추가 지원
강다혜기자 dhkang@ihalla.com입력 : 2022. 07. 07(목) 11:16
[한라일보]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로 어려운 고용상황에 처한 청년들의 빠른 고용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 한시적으로 청년을 신규 채용하는 기업에 종전 지원액에 월 20만 원을 1년간 추가 지원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청년 취업지원 희망프로젝트사업에 참여하는 1인 이상 고용보험에 가입한 중소기업이다.

다만 15세 이상~39세 이하의 미취업 청년을 근로계약기간의 정함이 없는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해야 하며, 최저임금 이상 월 급여를 지급할 수 있는 업체여야 한다.

청년 취업지원 희망프로젝트사업은 참여한 청년 취업자가 안정적인 양질의 일자리에 정착할 수 있도록 1명당 월 50~70만 원의 인건비를 최대 2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참여기업의 규모에 따라 최대 10명까지 지원하고, 제주도가 인증한 고용 우수기업은 3명을 추가해 최대 13명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도는 올해 추가 지원을 포함해 총 28억 50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620명(계속 지원인력 320명 포함)의 청년을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매월 1일부터 10일까지 고용복지플러스센터를 직접 방문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864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