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국립제주박물관서 에너지 넘치는 힙합 공연
오는 9일 '토요박물관 산책' 프로그램 '고보나, 힙합댄서'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입력 : 2022. 07. 05(화) 10:43
[한라일보] 국립제주박물관이 '토요박물관 산책' 7월 둘째 주 프로그램으로 '고보나, 힙합댄서'공연을 마련했다.

오는 9일 오후 7시 국립제주박물관 정원 잔디밭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은 힙합을 베이스로 대중과 소통하는 뮤지션 고보나의 퍼포먼스와 함께 같은 크루의 다른 댄스 팀과 제주도 대표 로컬 래퍼가 함께하는 에너지 넘치는 무대로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국립제주박물관은 관람객과 도민, 관광객들에게 문화로 소통하면서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토요박물관 산책'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6월 18일부터 시작된 '토요박물관 산책'은 오는 10월 22일까지 총 6회 진행된다.

입장료는 무료며, 사전 예약 없이 진행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532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문화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