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간에 평화로 걷던 30대 여성 차에 치여 사망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입력 : 2022. 05. 25(수) 14:57
야간시간 제주시 애월읍 평화로를 걷던 30대 여성이 차량에 치여 사망했다.

25일 제주서부경찰서와 제주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11시10분쯤 제주시 애월읍 평화로에서 40대 여성 A 씨가 몰던 렌터카 차량이 2차로를 걷고 있던 30대 여성 B 씨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B 씨가 크게 다쳐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A 씨는 사고 당시 음주 상태는 아니었으며, 경찰은 차선 변경을 하던 A 씨가 길을 걷던 B 씨를 미처 보지 못해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A 씨를 교통사고 처리 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입건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9915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사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