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황국 제주도의원 후보 "생활 SOC 르네상스 시대 열 것"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입력 : 2022. 05. 19(목) 12:26
국민의힘 김황국(55) 제주도의원 후보(제주시 용담1동·용담2동 선거구)는 19일 "생활문화 인프라 사업을 안정적으로 추진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용담주민 누구나, 어디서나 가까운 거리에서 누릴 수 있는 '생활 SOC 르네상스'시대를 열겠다"고 공약했다.

김황국 후보는 "지난 8년이 앞으로의 4년을 더 도약시킬 것"이라며 "지난 공약으로 만들어진 용담다목적 생활문화센터 및 하늘길방음작은도서관 등의 마을 SOC의 예산 지원을 확대해 동네 골목골목마다에서 울려 퍼지는 음악소리와 책 읽는 아이와 엄마들, 연극하는 정자 등의 풍경이 마을 전역에 그려지는 생활문화마을을 반드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 후보는 "이를 위해 관 중심으로 이뤄지는 시설관리 중심의 생활문화정책을 뜯어고쳐 주민 중심의 생활문화 활동을 지원하는 소프트웨어와 휴먼웨어 예산에 더 집중하도록 하는 주민 주도의 생활문화정책을 구축해야 한다"며 "지난 8년 간의 의정활동 경험을 바탕으로 더 큰 정치를 통해 제주의 생활문화 SOC 르네상스를 열기 위해 헌신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후보는 오는 21일 오후 6시 제주시 용담로터리 선거사무소 앞에서 출정식을 갖고 필승을 다짐한다.

제주자치도의원선거 용담1동·용담2동선거구는 대한수의사회 양돈임상정책자문관인 더불어민주당 곽성규 후보와 현역인 국민의힘 김황국 후보간 2파전이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269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