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선관위 SNS 불법 선거운동 적발 고발
경선 예비후보 불리한 기사 편집 등 sns마케팅
이태윤기자 lty9456@ihalla.com입력 : 2022. 05. 13(금) 18:01
제주도선거관리위원회는 특정 정당의 경선 과정에서 예비후보자에게 불리한 기사광고를 SNS마케팅 업체에 의뢰하고 그 대가를 제공한 혐의로 A씨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 고발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예비후보자인 B씨의 경선 탈락을 위해 B씨와 관련된 불리한 기사를 편집해 본인 계정의 인스타그램에 게시했다. 또 ‘인스타그램 리그램’ 상품을 구입해 광고를 했다.

제주도선관위는 “인스타그램 리그램 방식의 광고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급속하게 전파·확산되며, 전파된 후에는 삭제가 힘들어 선거에 미치는 영향이 큰 신종 선거범죄 수법의 하나로 악용될 우려가 매우 크다”고 설명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551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