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공공주택 7000호 공급' 실현 추진 박차
입력 : 2023. 05. 04(목) 14:37수정 : 2023. 05. 07(일) 10:35
강다혜기자 dhkang@ihalla.com
4일 제주도청 삼다홀서 도-LH-제주개발공사 업무협약
제주도 제공.
[한라일보] 민선8기 오영훈 제주도정의 공약사항인 공공주택 7000호 공급 등 주거정책 진행을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제주도개발공사가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제주도와 LH, 제주도개발공사는 4일 제주도청 삼다홀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제주형 보금자리 주거종합정책 추진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협약을 통해 ▷시세보다 저렴하고 다양한 유형의 공공분양주택 공급 ▷주거취약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한 임대주택 유형 및 입주계층 확대 등 공공임대주택 확대 공급 ▷소득계층·생애주기에 맞는 맞춤형 주거지원사업 발굴 시행 등을 위해 관계기관 간 행정·재정적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민선8기 제주도정의 주거정책은 2026년까지 공공주택 7000호를 공급한다는 내용을 핵심으로 한다.

우선 무주택 서민과 청년세대가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도록 토지임대부 분양주택, 청년원가주택, 6년 분양 전환형 주택, 일반 공공분양주택 등 공공분양주택 2100호를 공급할 계획이다. 토지임대부 분양주택은 토지는 공공이 소유하고 주택은 건설 원가로 분양해 주택가격 안정과 서민 주거안정을 유도한다.

또 주거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통합 공공임대주택, 고령자 복지주택, 기존주택 매입을 통해 4900호의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할 예정이다.

청년·신혼부부·저소득가구 등 주거취약계층의 주거여건 개선, 저출산 극복, 주거지원 사각지대 해소 등을 위해 생애주기별 맞춤형 주거지원사업으로 총 13만 1000가구에 2329억 원을 지원한다.

오영훈 지사는 "이번 업무협약은 다양한 방식의 공공형 주택사업부터 주거취약계층, 생애주기별 맞춤형 주거지원 정책까지 종합적인 주거 지원정책을 실현하기 위한 의미있는 자리"라며 "LH, 제주도개발공사와 함께 제주형 주거정책을 제대로 진행하도록 협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1 개)
이         름
이   메   일
849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도민 05-04 17:35삭제
오등봉.중앙공원 아파트 건축멈추어라
미분양 5,000채 넘어간다●●●●●
< 윤석렬 주택공급 공약사항에 포함>
제주시 "일도택지 개발지구 (3십만평)"
1기신도시 특별법 적용지역에 포함되었다.

ㅡ용적율 300~500%적용...
ㅡ고도제한 철폐.
ㅡ도시계획 재설계...상업지구.고밀도 개발.
초대형 블럭단위설계.도로및공원 재배치

●인구감소추세에 따라 "환경훼손" 없고.
제주시 "동서 균형 발전차원"에서
일도택지개발지구를 "단독주택 포함하여
전지역"을 아파트 15~30층으로 개발하고
평당 1.5천만원 미만으로 3만세대를
공급하라ㅡ주차장 강화 필수ㅡ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