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평가 3월 초까지 결론"
입력 : 2023. 02. 06(월) 16:51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6일 기자간담회서 "법정기한 내 결론" 공식 입장 발표
한화진 환경부 장관이 6일 정부세종청사 인근 식당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한라일보] 환경부가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에 대해 3월 초까지 결론을 내겠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

환경부는 6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국토교통부가 재협의를 요청한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에 대해 "법정기한인 3월6일 전에 결론을 내는 것이 목표"라고 설명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5일 환경부에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서를 제출하고 재협의를 요청한 상태다. 전략환경영향평가 법정 검토기간은 최장 40일이다.

국토부는 지난 2019년 6월 평가서 초안을 제출한 이후로 환경부의 검토의견을 반영해 같은 해 9월에 본안을 제출했고, 그해 12월과 2021년 6월에 각각 보완서와 재보완서를 제출했다. 하지만 환경부는 2021년 7월 조류 서식지 보호방안과 맹꽁이 영향 예측 결과 미제시 등의 미흡을 사유로 반려 의견을 회신한 바 있다.

국토부는 2021년 12월부터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 보완가능성 검토 연구용역에 착수, 반려사유인 조류 충돌 위험과 관련 대체서식지 조성 등을 통해 조류를 공항 경계 외로 유인하고 맹꽁이 서식지 이주방안 등을 보완했다.

국토부는 향후 환경부의 전략환경영향평가 협의의견 통보 결과에 따라 후속조치를 이행할 계획이며, 정부부처 간 협의가 진행중인 관계로 전부 공개가 어려운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세부 자료는 협의가 완료된 이후 투명하게 공개하고 보완가능성 검토용역 결과보고서도 함께 공개할 예정이다.

환경부가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 협의에서 '동의'할 경우 국토부는 제2공항 기본계획 고시를 하고 제2공항 건설 절차를 밟을 것으로 전망된다. 반면 '부동의'를 할 경우 제주 제2공항 건설 계획은 백지화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한편 오영훈 제주지사는 국토부의 제주도 일방적인 제2공항 사업 추진논란에 대해 기본계획 고시과정에서 도민의견을 제시하고 이후 인허가 과정에서도 제주도의 의견을 반영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제주 #제2공항 #한화진 #환경부 #원희룡 #오영훈
관련기사
시민단체 만난 오영훈 "제2공항 제주도의 시간 온다"
국토부 제2공항 독주… 제주도는 속수무책
국토부 제주2공항 건설 일방 발표… 제주자치도 '유감'
제2공항 환경영향평가 재협의 착수… 향후 일정 어떻게 되나
국토부 "환경평가 보완 가능" 제주 제2공항 본격 재추진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536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