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고 총동창회 "제주고, 일반계고 전환을"
입력 : 2024. 03. 31(일) 12:15수정 : 2024. 04. 01(월) 11:03
강다혜기자 dhkang@ihalla.com
평준화 일반고 전환추진위, 도교육청 결정 촉구
[한라일보] 제주고총동창회 평준화일반고 전환추진위원회(이하 총동창회)가 지난 29일 입장문을 내고 김광수 제주도교육감의 공약인 '제주시 서부권 여중·여고 신설'의 대안으로 제주고등학교의 일반계고 전환을 촉구했다.

총동창회는 "인구 밀집지역인 제주시 서부권에 신도시가 조성될 당시 여자 중고등학교를 설립하지 않아 이 지역 여학생들과 학부모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며 "제주시 서부권 여중·고 신설은 교육감과 도의원 선거 때마다 공약으로 등장하지만, 학교 설립은 부지 매입과 학교 건축 등 개교 시까지 많은 예산과 각종 민원을 해결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어 오랜 기간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제주시 서부권 여학생과 학부모들의 현안을 가장 손쉽고 빠르게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은 남녀공학으로 운영되는 제주고를 평준화 일반계고로 전환하는 것"이라며 "이 경우 부지 확보와 학교신축 등 절차 없이 바로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제주고의 일반계고 전환을 제주도교육청이 신속하게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특성화고→일반고 전환이 신제주권 중·고교 신설 대안?.. 찬반 팽팽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9805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교육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