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카지노 매출액 회복세.. 전년 대비 65.5%↑
입력 : 2023. 05. 02(화) 16:20수정 : 2023. 05. 03(수) 15:46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작년 매출액 807억원..관광진흥기금 부과액 86% 증가 효과
[한라일보] 코로나19 기간 급감했던 도내 외국인전용 카지노 매출이 회복세를 보이며 제주관광기금 역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지난해 외국인카지노 8곳의 확정 매출액은 약 807억 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년도(2021년) 488억 원 대비 65.5% 증가한 수치다.

외국인카지노 매출액은 코로나19 이전이던 2019년 1903억원을 기록했다. 이후 2020년 692억9400만 원, 2021년 488억 원 등으로 급락했다.

이에 카지노납부금을 주 재원으로 하는 제주관광진흥기금도 바닥이 드러날 위기에 직면했다. 제주관광진흥기금은 국가·제주도 출연금, 제주지역 카지노 업체 매출액의 1~10%, 출국납부금, 기금 운용에 따라 발생하는 수익금으로 조성되는 기금이다.

카지노업계의 관광진흥기금 납부금은 2019년 475억 원에서 2020년 150억 원, 2021년 48억 원, 지난해 36억 원으로 줄어든 바 있다.

올해 코로나19로 휴업이 이어졌던 도내 모든 외국인 전용 카지노가 정상영업에 들어서며 관광진흥기금 납부액도 늘어났다.

올해 기금부과액은 작년 36억 원에서 86% 증가한 약 67억 원이다.

도내 카지노는 코로나 직전인 2019년도 제주관광진흥기금으로 471억 원을 납부하는 등 2007년부터 올해까지 1925억 원을 부담해 기금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제주관광진흥기금의 재원은 출국납부금(1인 1만 원), 보세판매장 특허수수료, 도내 외국인 전용 카지노의 납부금 등이 있다. 도내 카지노업체에 대한 관광진흥기금은 전년도 매출액의 1~10%를 부과하며, 6월부터 12월까지 4회 분할 납부하게 된다.

변덕승 제주도 관광교류국장은 "제주관광진흥기금 재원의 60~70%를 외국인 전용 카지노에서 부담하고 있으며, 도내 청년 1,700여명을 고용하는 등 지역경제 발전에 상당 부분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도민과 상생하며 발전하는 카지노 산업이 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1 개)
이         름
이   메   일
302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권일상 05-02 18:54삭제
♥노동절(勞動節)-, 노사(勞使)는 國家 발전(發展), 國力의 양(兩) 날개입니다.
노사는 부부(夫婦)의 금슬(琴瑟)같이 따뜻할 때 가화만사성(家和萬事成)-,
복(福)된 가문(家門)으로 희망(希望)을 꽃피움니다. 왼손의 부족(不足)함을 오른 손이 기꺼히 도와주고-,
오른손이 힘들어 하면 서슴없이 왼손이 돕습니다.
건전(健全)한 가정(家庭)에 요체(要諦)요 축복(祝福)받는 선각자(先覺者)의 보람찬 여정(旅程)입니다.
가짜 民主主義로 정권(政權)을 노리는 카르텔 패당(牌黨)질-,
이간(離間)질에 속지 마시길 간절(懇切)히 기원(祈願)합니다
Let's make Korea most faithful nation-!♥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