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제주 제2공항 도의회서 부동의하면 끝난다"
입력 : 2023. 03. 26(일) 14:51수정 : 2023. 03. 27(월) 21:20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지난 23일 국회 국토위서 심상정 의원 질의에 답변
심 의원 "제2공항 주민투표 국토부가 수용해야" 주장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는 원희룡 국토교통부장관. 연합뉴스
[한라일보]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23일 "제주 제2공항은 환경영향평가 과정에서 제주도의회가 부동의할 경우 모든 절차는 끝난다"고 말했다. 제주 제2공항건설 사업이 환경부 전략환경영향평가에서 조건부 동의를 받아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지만 남은 환경영향평가 과정에서 제주도의회의 판단이 마지막 키를 쥔 것이라는 점을 강조하기 위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원 장관은 지난 23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정의당 심상정 의원으로부터 제주 제2공항과 관련해 질문을 받고 이같은 내용의 답변을 내놨다.

심 의원은 이날 질의에서 "제주도민들이 제2공항 건설여부를 주민투표로 결정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며 "(원 장관이) 이를 수용하시기 바란다"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원 장관은 "(제주)도의회에서 환경영향평가에 대해 결정권을 갖고 있다"며 "도의회에서 부동의하면 모든 절차가 끝난다"고 답변했다.

제주 제2공항은 국토부가 기본계획을 확정·고시한 이후 환경영향평가 협의 과정을 다시 거치게 되는데, 제주특별법에 따라 환경영향평가는 국토부가 아닌 제주도지사가 환경부의 의견을 수렴하고 제주도의회의 동의도 얻게 돼 있다. [관련기사] '조건부 협의' 제주 제2공항 향후 절차 어떻게 되나

심 의원은 국토부가 환경부에 제출한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 보고서에 대해서도 질의했다.

심 의원은 "환경부의 조건부 협의 발표가 나온지 이틀만에 기본계획을 발표했는데, 이틀만에 환경부가 지적한 내용에 대한 조치를 기본계획에 다 반영한 것인가?"라고 물었다.

이에 대해 원 장관은 "보완사항을 가지고 환경부가 결론을 내려서 이를 통보받은 것이고, 우리가 이미 그 내용을 가지고 환경부에 보완을 제시했었기 때문에 기본계획에 충실히 반영시키려고 하고 있는 것"이라고 답했다.

관련기사
"제2공항 주민투표 부쳐야" 시민단체 반발 계속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도민의견 수렴 시작
국토부 "제주 제2공항 운영 수익 일부 제주도 환원"
국토부 "제주 제2공항 환경부 조건부 협의 내용 적극 이행"
'조건부 협의' 제주 제2공항 향후 절차 어떻게 되나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평가 '조건부 협의' 통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4 개)
이         름
이   메   일
789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심상정은 03-27 17:42삭제
솔직히 제2공항 짓던지 말던지 관심도 없으면서 존재감 과시를 위해 꾸준히 나대는구나. 쥐똥만한 권력을 위한 정쟁만을 일삼는 인간이 표심을 모을수나 있겠냐?
워킹맘 03-27 12:36삭제
제주영어교육도시 + 골프장 + 그 외 대단지 공사들에는 환경론자들이나 도의원등 다 조용하고 왜 공항에서만 선택적 환경 보호론이나 도민의견등을 앞세우는지는 솔직히 이해가 안됩니다. 평소 다른 굵직한 공사들에 취했던 님들의 포지션과 동일하게 적용 하셔야 한다고 봅니다.
이민철 03-26 22:31삭제
공항을 지어 준다고. 해도 반대 하는것은 좀 이해
가 안가는 부분이며 사실 이용객들은 불편하던데
제주도는 국책사업만 하면 노 골프장은 ok 근데. 골프장은 왜 가만히 있지 구상권이 뒤에. 숨어 있어서이죠
도 의회에서 안하면 끝이 아닌가요. 끝이 보여요
답은 나왔네요
조천 03-26 21:10삭제
현명하신 판단이십니다

원희룡장관님 말씀처럼ㅈ모든결정은도민들의결정에 따라야합니다

거국적투푤통해도민의견을 표출하는것도 현명한 방ㅈ법이라고행각합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