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투어 2023시즌도 4월 제주에서 시작
입력 : 2023. 01. 31(화) 14:27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롯데렌탈오픈으로 일정 재개.. 총 32개 대회 총상금 311억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23시즌이 총상금 311억원의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된다.

KLPGA 투어는 31일 서울 강남구 협회 회의실에서 열린 이사회를 통해 확정된 2023시즌 일정 및 상금 규모 등을 발표했다.

2023시즌은 총 32개 대회, 총상금 약 311억원 규모로 열리며, 대회 평균 상금은 9억7천만원이다.

지난 시즌 30개 대회에서 대회 2개가 늘었고, 총상금 역시 283억원에서 28억원이 늘어나 KLPGA 투어 사상 최초로 정규 투어 시즌 총상금 300억원을 돌파했다. 8월 둘째 주와 10월 셋째 주에 각각 총상금 12억원 규모의 새로운 대회가 열린다.

가장 상금 규모가 큰 대회는 8월 한화클래식으로 2022년 14억원에서 2023년에는16억6천700만원으로 상금 액수를 늘렸다.

총상금 10억원 이상 대회는 32개 대회 중 14개로 전체의 43%에 달한다. 총상금 12억원 이상은 9개 대회다.

KLPGA 투어 2023시즌은 지난해 12월 싱가포르에서 열린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으로 개막했고, 올해 첫 대회는 4월 6일 제주도에서 막을 올리는 롯데렌탈 여자오픈이다.

시즌 최종전은 11월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이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503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스포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