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정신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주지회장 선출
문미숙기자 ms@ihalla.com입력 : 2021. 11. 30(화) 13:25
고정신 승혜수산영어조합법인 대표가 제9대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주지회장에 선출됐다.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주지회(회장 임민희)는 지난 29일 실시한 제9대 제주지회장 선거에 단독출마한 고정신 후보가 총 선거인단 302명 중 236명의 찬성을 얻어 선출됐다고 30일 밝혔다. 고 당선인의 임기는 2022년 1월 2일부터 2024년 12월 31일까지다.

 제주지회 수석부회장을 맡고 있는 고 당선인은 주요 공약으로 바다환경 보전을 위한 MOU 활동 전개, 여성기업의 애로사항 해소를 위한 상담창구와 정책 건의 등을 내놨다. 또 "지회 발전을 위해 5000만원을 쾌척하고, 경제인으로서 사회환원을 위한 일에도 전념하겠다"고 밝혔다. 고 당선인은 제주도수영연맹 회장, 전국여성어업인연합회 부회장을 역임했고 현재 (사)바다환경보전협의회 부회장, 바르게살기운동 제주시협의회 여성회장, 대한체육회 정책자문위원, 제주특별자치도 사회적자본 육성위원회 위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제주지회는 신임회장 선출과 함께 17명의 이사도 새로 선출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929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