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은 화장실 공기질도 잡는다
입력 : 2024. 05. 20(월) 16:48수정 : 2024. 05. 20(월) 16:51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AI 기반 실내 공기질 개선시스템 시범구축
제주국제공항.
[한라일보] 한국공항공사 제주공항은 여객화장실 내 공기질 개선과 악취 저감을 위해 공사가 운영 중인 전국 14개 공항 중 최초로 제주공항 도착장 화장실 2개소에 실내공기질 개선시스템을 시범 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화장실 공기질 개선시스템은 화장실 각 칸마다 설치된 공기청정살균기가 음이온을 발생시켜 미세먼지와 악취 등을 저감한다. 이는 통합센서를 통해 실시간으로 공기질 상태를 수집·분석해 상시 쾌적한 화장실 환경을 유지하는 AI 기반의 공기질 관리서비스로, 시범운영을 거쳐 효과성이 입증될 경우 지속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실시간으로 수집된 공기질 정보와 관리 상태는 화장실 외부의 모니터를 통해 공개돼 제주공항 이용객이 보다 안심하고 깨끗한 환경의 화장실을 사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김복근 제주공항장은 "본격적인 하계 휴가철을 앞두고 화장실 내 전반적인 공기질을 개선해 제주공항을 찾는 국내외 여객들이 보다 쾌적하게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미숙기자 ms@ihalla.com

■기사제보
▷카카오톡 : '한라일보' 또는 '한라일보 뉴스'를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 064-750-2200 ▷문자 : 010-3337-2531 ▷이메일 : hl@ihalla.com
▶한라일보 다음채널 구독 바로가기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9805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