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성소수자 지지 구호 사용' 논란에 신곡 제목 변경
입력 : 2024. 01. 21(일) 11:23수정 : 2024. 01. 21(일) 11:29
연합뉴스기자 hl@ihalla.com
신곡 '러브 윈스'를 '러브 윈스 올'로 변경
"제목으로 중요 메시지 흐려질 우려 수용"
아이유 '러브 윈스'. 이담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이유가 신곡 제목으로 성소수자를 지지하는 문구를 사용했다는 논란에 결국 제목을 바꿨다.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는 19일 "24일 오후 6시 발매 예정인 아이유의 신곡 '러브 윈스'(Love Wins) 제목을 '러브 윈스 올'(Love wins all)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이번 논란은 기존 제목인 '러브 윈스'가 그간 성소수자를 지지하는 문구로 사용돼 왔다는 주장이 나오면서 처음 불거졌다.

누리꾼들은 '러브 윈스' 구호가 기존 의미와는 다른 이미지로 대체되고, 그 상징성이 퇴색될 것이라는 우려를 제기했다. 일부 팬은 이런 비판이 지나치다고 반응하기도 했다.

아이유는 곡의 의미를 고려해 제목을 바꾸기로 결정했다.

소속사는 "곡 제목으로 인해 중요한 메시지가 흐려질 것을 우려하는 의견을 수용하고 다양한 모습으로 사랑하며 살아가는 모두를 더욱 존중하고 응원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어 "발매될 곡에 담은 메시지와 가장 반대되는 지점의 말이 있다면 그건 혐오"라며 "혐오 없는 세상에서 모든 사랑이 이기기를, 누구에게도 상처 되지 않고 곡의 의미가 전달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러브 윈스 트랙 인트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2449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TV 연예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