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25일 출근시간 버스 증차 운행
이태윤기자 lty9456@ihalla.com입력 : 2023. 01. 24(화) 14:23
[한라일보]제주특별자치도는 올 겨울 최강 한파와 폭설로 25일 출근시간대 대중교통 이용객이 증가할 것으로 보고, 이날 오전 7~8시 한 시간 동안 노선버스를 임시 증차해 운행한다.

24일 기준 제주도에는 대설특보가 발효되는 등 기상청은 제주도 산지를 중심으로 많은 곳은 70㎝ 이상, 산지를 제외한 곳은 5~15㎝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제주도는 25일 오전 7~8시대에 이용객이 많은 5개 노선의 버스 운행을 늘린다.

제주도는 대중교통 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하고 있으며, 대설로 인한 도로 결빙 및 교통 통제 시 관련 부서와 긴밀한 협조를 통해 신속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이상헌 제주도 교통항공국장은 "대중교통 비상대응체계를 철저하게 운영하고 도민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증차 노선.

▷282번 1회 증 중문우체국(오전7시15분 출발)→제주터미널 ▷311번 1회 증 함덕회차지(오전 7시 45분 출발)→한라수목원 ▷312번 1회 증 한라수목원(오전 7시 15분 출발)→함덕회차지 ▷325번 1회 증 함덕회차지(오전 7시20분 출발)→한라수목원 ▷415번 1회 증 한라수목원(오전7시35분 출발)→국제여객터미널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9035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