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바람 부는 섭지코지
이상국 기자 muju0854@ihalla.com입력 : 2022. 11. 30(수) 00:00
28일 제주시 낮 최고 기온이 27.4℃를 기록한 지 하룻만인 29일 기온이 크게 떨어져 서귀포시 성산읍 섭지코지에서 관광객들이 찬 바람을 맞으며 걷고 있다. 이상국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674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포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