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뉴스] BTS 콘서트… 9년 만에 글로벌 최대 흥행
미 LA서 티켓 판매 394억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1. 12. 06(월) 00:00
BTS 콘서트가 열린 미 LA 소파이 스타디움.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개최한 2년 만의 대면 콘서트에서 394억 원에 육박하는 티켓 판매고를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음악 매체 빌보드는 4일(현지시간) BTS가 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네 차례 공연을 한 뒤 3330만달러(393억9000억 원)를 벌어들였다며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 9년 만에 가장 큰 흥행 기록을 썼다고 보도했다.

공연 티켓 판매액을 집계하는 '빌보드 박스스코어'에 따르면 BTS는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4회 공연을 통해 3300만 달러가 넘는 티켓 21만4000장을 팔았다.

BTS는 이번 LA 콘서트를 통해 글로벌 박스스코어 역대 흥행 순위에서 6위에 올랐다.

빌보드는 역대 1∼5위 아티스트들의 콘서트 기간 전체 공연 횟수가 BTS의 4회 공연보다 최소 2배 이상 많았다는 점을 고려하면 BTS의 이번 성과는 놀라운 일이라고 평가했다.

BTS는 LA 콘서트를 계기로 박스스코어 ‘3000만달러 클럽’에도 가입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