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철 제주 게스트하우스발 또 집단감염 나오나
방대본 "9명 확진..게스트하우스 관련성 역학 조사 중"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1. 07. 27(화) 16:07
제주 찾은 관광객. 연합뉴스
피서철 제주 방문객으로 인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연쇄 감염 우려가 커졌다.

 27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제주시에 있는 게스트하우스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 9명이 발생했다.

 방대본은 해당 게스트하우스와 관련해 지난 19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현재까지 이용자 및 종사자 등 총 9명이 확진됐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제주도는 확진자 동선상 게스트하우스 관련이 조사됐지만, 게스트하우스관련해 연쇄적인 감염인지 현재 역학 조사 중이라며 조사 후 자세한 내용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제주에는 이달 들어 하루 3만∼4만 명의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있다.

 특히 제주에서 거리두기 3단계 조치에도 불구하고 수도권 방역 강화와 4차 대유행으로 인해 외부 유입으로 인한 감염이 줄지 않고 있다.

 도에 따르면 이달 확진자 376명 중 다른 지역 방문객 및 해외 입도객 등이 총 99명으로 이달 전체 확진자의 26.3%를 차지했다.

 지난해 여름 대유행 때에도 게스트하우스 등 관광시설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