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백천의 백 뮤직' 진행자 임백천 코로나19 확진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1. 07. 03(토) 18:17
방송인 임백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KBS 관계자는 3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KBS 2라디오(106.1㎒) '임백천의 백 뮤직' 진행자 임백천이 오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KBS는 정부 지침에 따라 방역 조처를 했으며, '임백천의 백 뮤직' 제작진과 및 일부 게스트는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임백천의 백 뮤직' 진행은 임백천을 대신해 앞으로 2주간 가수 임지훈이 맡는다.

TV 연예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