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관광공사 '그린 제주 캠페인' 연중 추진
올레길·해안가 등 매주 1회 환경정화 활동
이태윤기자 lty9456@ihalla.com입력 : 2021. 06. 14(월) 11:00
제주관광공사는 이달부터 오는 12월까지 제주 올레길 및 해안가 등 도내 곳곳에서 '그린 제주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제주로 몰리는 여행객들을 맞아 관광 수용태세를 정비하고, 건강과 환경의 가치를 중요시하는 소규모 중심의 봉사활동 문화 확산을 위해 기획됐다.

 캠페인 기간 동안 제주관광공사는 자체 봉사단인 '허염지기봉사단'을 통해 올레코스와 해안가 등 관광객이 자주 찾는 장소에서 매주 1회 환경정화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제주관광공사는 그린 제주 캠페인의 시작으로, 지난 10일 올레길 10코스(화순-모슬포 올레)에서 재활용 쓰레기 등을 수거하는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한바 있다.

 더욱이 공사는 (사)제주올레 등 유관단체와의 협업을 통해 캠페인 효율성을 높이는 한편, 매주 3~4명 규모의 소규모 그룹으로 플로깅(조깅을 하면서 동시에 쓰레기를 줍는 운동) 형태로 환경정화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제주관광공사는 하반기에 제주 환경보호를 위한 프로젝트 사업에 동참할 계획이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매주 도내 곳곳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적극 추진함으로써 도민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사회공헌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의=제주관광공사 경영전략처(064-740-6065).
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