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부터 사흘간 소나무재선충병 항공방제
이상민기자 hasm@ihalla.com입력 : 2021. 06. 14(월) 10:24
제주특별자치도는 소나무재선충병 확산을 막기 위해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항공 방제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도는 산림청 제주산림항공관리소 소속 대형헬기를 투입해 한라산국리공원 경계지역의 소나무림 1000㏊를 대상으로 항공 방제할 계획이다.

또 제주시 아라동·오라동·노형동 일부 지역(400㏊)과 제주시 애월읍 유수암리 일부지역(200㏊), 서귀포시 영남동·안덕면 상천리 일부지역(400㏊)에서도 22일부터 24일까지 순차적으로 항공 방제가 이뤄진다.

도는 항공 방제 지역에서는 이 기간 등산과 산책을 비롯해 산나물 채취 등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