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 어린이날 연휴 금융거래 전면 중단
입력 : 2023. 05. 01(월) 18:11수정 : 2023. 05. 01(월) 18:31
문미숙기자 ms@ihalla.com
자동화기기와 체크·현금카드도 사용 안돼
[한라일보]제주지방우정청은 우체국 차세대금융시스템 오픈을 위한 시스템 전환 작업으로 오는 5일 0시부터 8일 오전 6시까지 총 78시간 동안 금융거래가 전면(일시) 중단된다고 1일 밝혔다.

이 기간 ▷인터넷·모바일·폰뱅킹 등 전자금융거래 ▷우체국 자동화기기(ATM·CD)를 이용한 거래 ▷우체국 체크카드와 현금카드 사용 거래 ▷타 금융기관에서 우체국 계좌를 이용한 입금·출금·이체 등 모든 금융거래를 할 수 없다.

이에 따라 제주지방우정청은 어린이날 연휴 기간 꼭 필요한 현금은 오는 4일까지 미리 인출하고 부동산 대금 등 중요한 결제자금은 사전에 이체 완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우체국 체크카드 사용도 중단되니 연휴기간 자금 계획을 미리 세워달라고 당부했다.

다만 카드 분실 등 각종 사고 신고는 우체국 콜센터(☎1588-1900, 1599-1900)를 통해 정상적으로 할 수 있다.

이영훈 제주지방우정청장은은 "이번 금융거래 중단은 우체국 차세대금융시스템 도입을 위한 시스템 전환 작업에 따른 것"이라며 "편리한 고객 중심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우체국 금융거래가 일시적으로 중단되는 점을 양해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49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