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의 토요일 물들일 클래식 향연
입력 : 2023. 03. 29(수) 22:19수정 : 2023. 03. 30(목) 16:42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
김정문화회관 기획공연 '토요일 토요일은 클래식'
[한라일보] 4월의 토요일이 다채로운 클래식의 향연으로 물든다.

4월 8일부터 22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김정문화회관 공연장에서 김정문화회관 기획공연 시리즈 '토요일 토요일은 클래식'이 진행된다.

시리즈의 첫 번째 공연은 '국내 최초, 최고의 퍼포먼스 브라스 밴드'라는 수식어를 가진 퍼니밴드의 '싱싱싱(sing sing sing) by 퍼니밴드'가 연다.

이날 퍼니밴드는 재즈, 가요, 영화 음악 등 다양한 연령대가 공감할 수 있는 콘텐츠로 구성된 공연으로 관객과 함께 소통하는 즐거운 퍼포먼스 음악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무료 공연이며, 입장권은 서귀포시 E-티켓을 통해 4월 4일부터 예매할 수 있다.

이어 4월 15일에는 음악 해설사 조윤범과 콰르텟 엑스가 '음악사 하이라이트'를 선보일 예정이며, 4월 22일 소아베 트리오의 '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 마지막을 장식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7762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문화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