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우진영 '4·3폄훼' 맞불 현수막 "그 입 다물라"
입력 : 2023. 03. 23(목) 15:58수정 : 2023. 03. 23(목) 15:59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한라일보] 제주시내 한 거리에 23일 우리공화당 등 극우진영이 내건 "제주4·3은 김일성과 남로당이 일으킨 공산폭동"이라는 현수막 위로 민주당 김한규 의원이 내건 "진실을 왜곡하는 낡은 색깔론, 그 입 다물라!"라는 맞불 현수막이 등장했다. 오영훈 제주지사·김광수 교육감·김경학 의장도 공동 입장문을 발표, 우리공화당 등이 내건 현수막에 대해 "4·3이 맹목적인 이념사냥의 표적이 되고 있어 매우 깊은 유감"이라고 밝혔다. 김한규 의원 페이스북 캡처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845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포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