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행 논란' 트롯맨 황영웅 "과거 반성… 변화 기회 주길"
입력 : 2023. 02. 26(일) 14:03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방송 톱8에 들며 우승후보 거론
술자리 지인 폭행 폭로로 논란
25일 입장문 내고 "용서해달라"
MBN '불타는 트롯맨' 황영웅. 연합뉴스
폭행 논란에 휩싸인 MBN '불타는 트롯맨' 출연자 황영웅이 "제 잘못과 부족함을 용서해달라"고 입장을 밝혔다.

황영웅은 25일 입장문을 통해 "저로 인해서 불편과 피해를 보신 많은 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비록 과거의 잘못이 무거우나 새롭게 살아가고자 하는 삶의 의지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방송 녹화를 하면서 매 순간 두려움과 고통 속에 있었다"며 "지금, 이 순간도 모든 것을 내려놓고 사라지고 싶은 마음"이라고 심경을 밝혔다.

이어 "평생 못난 아들 뒷바라지하며 살아오신 어머니와 엄마를 대신해서 저를 돌봐주신 할머님을 생각해 용기 내어 공개적인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며 "부디 과거를 반성하고 보다 나은 사람으로 변화하며 살아갈 기회를 저에게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했다.

'불타는 트롯맨' 톱8에 들며 우승 후보로 거론되던 황영웅은 과거 술자리에서 지인을 폭행했다는 폭로가 온라인상에 퍼지면서 논란의 중심에 섰다.

'불타는 트롯맨' 제작진도 이날 공식 입장문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사과했다.

제작진은 "출연자 선정에 있어 사전 확인과 서약 등이 있었으나, 현실적인 한계로 유감스러운 상황이 발생했다는 점에서 시청자들과 팬들께 죄송한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76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TV 연예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