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대외협력 정책 고문에 문대림 전 JDC 이사장
입력 : 2023. 02. 03(금) 13:59
강다혜기자 dhkang@ihalla.com
제주특별자치도 제공.
[한라일보] 제주도 대외협력분야 정책고문으로 문대림 전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이사장이 위촉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3일 대외협력과 경제분야 정책고문 및 자문위원을 위촉했다.

대외협력분야 정책고문에는 문대림 전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이사장이, 경제분야 정책고문은 강태선 BYN블랙야크 회장, 정책자문위원에는 정귀일 한국무역협회 제주지부장이 위촉됐다.

위촉 기간은 2년으로, 2025년 2월 2일까지다.

문대림 전 이사장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운영 및 대통령비서실 제도개선비서관 경험을 바탕으로 각종 대외협력 전반에 대한 자문역할을 맡는다고 제주도는 설명했다.

제주출신 대표 기업인인 강태선 정책고문과 무역·통상전문가인 정귀일 정책자문위원은 기업성장을 통한 제주지역 경제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아세안플러스알파 정책을 비롯해 해외 수출시장 확대 등 민선8기 주요정책에 촉매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도는 강조했다.

정책고문 및 정책자문위원은 도정 주요정책의 방향 설정과 시책 추진에 대한 자문을 위해 도입됐으며, 현재 총 26명의 정책고문 및 정책자문위원을 위촉해 운영 중이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786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