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전통 이사철 '신구간'
입력 : 2023. 01. 30(월) 00:00
강희만 기자 photo@ihalla.com
제주의 전통적인 이사철인 신구간을 맞아 28일 제주시 노형동 주택가에서 이사업체 직원이 이삿짐을 옮기고 있다. 신구간은 대한 후 5일째부터 입춘 3일 전까지 7~8일 동안으로 이 시기에는 인간의 길흉화복을 관장하는 신들이 임무 교대를 위해 하늘로 올라간다고 전해져 예부터 제주에서는 집을 고치거나 이사하는 풍습이 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503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포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